본문 바로가기

해외여행기록

호치민 자유여행! 세째날 - 레드 빈 레스토랑(Red Bean Restaurants)

2017-05-17 ~ 2017-05-21 베트남 호치민 자유여행 - 3박 5일


 호치민 자유여행! 세째날 - 레드 빈 레스토랑(Red Bean Restaurants) 


힙겹게 구찌터널 투어 마치고 돌아와서 밥먹으려고 하는데

하루 종일 덥고 습한데서 있었더니 왠만한 식당 가고 싶지 않더라(사실 2시간이지만 ㅋ)

그래도 배고프니까 일단 대충이라도 먹고 싶은데

박군 배고픔고 타협하지 않았어 ㅋ


그러다 검색과 발품을 통하여 레드 빈(Red Bean Restaurants)이라는 곳에 가게 되었지

여기도 데탐거리에 있는 거고 

입구에 들어서면 이동네와 다르게 고급스러운 곳이야

 

베트남은 프랑스 식민지였기 때문에 프렌치 식당이 싸다고 들어서 이곳도 그런 곳 일거라고 생각했어

우리 박군은 또 페이머스 푸드를 물었고 ㅋ

스테이크랑 분짜랑 뭐 뭔 튀김이랑 해가지고 세개 시켰어


주문하고 나니까 차가운 물수건을 주더라

3개 줬는데 하나는 박군이 사진도 찍기전에 가져갔어 ㅡㅡ;;


꺼낸 김에 셀카촬영을 시작했지

내 머리위에 조명이 왠지 사진을 잘나오게 해줄 것 같았거든 ㅋ

근데 너무 그냥 얼굴이 하야게 나와 ㅋ

뽀얀 게 아니고 그냥 얼굴이 없어져 ㅋㅋㅋ



우선 음료가 먼저왔고 

당연히 나는 맥주고 

한 모금 마시고 나니 기분이 좋아지기 시작하더군

하... 나란 놈은 정말 단순하구나 ㅋ


시원하고 깔끔하고 분위기 좋은 식당에서 맥주한잔 먹으니 좋지 아니한가? 이거시 힐링이고 휴가아닌가?

물론 구찌터널 다녀온 후여서 더 더욱 좋았어


내입 맛엔 하나빼고 다 맛있었는어 ㅋ

근데 마지막 사진에 짚 꼬치에 있는 고기완자는 완전 별루야

왼쪽 밑에 한입 먹고 내려놓은거...

이말은 듣고 김양은 아예 안 먹은것같은데 박군은 맛이라도 봤나?ㅋ 아마 안 먹었을거야 


밥 다먹고 이야기 하면서 사진찍고 있으니까

점원이 칵테일 쉐이커? 그 흔드는 스댕 병 들고오더라

그리고 영어로 뭐라고 솰라솰라하면서 간단한 쇼를 하나 보여주고 칵테일을 한잔씩 줬어

Thank you drink!

상큼한 과일맛이 나는 칵테일이고 술이 들어있긴 한데 매우조금 들어있어 ㅋ

거의 오랜지 쥬스 ㅋ 맛있었어 ㅋ



뭐 우리가게 와줘서 고맙다, 즐거운여행 되라 뭐 이런 말이였겠지. 홍보좀 해달라는 거겠지 ㅋ


우리도 고마웠어 

이런 곳이 있어서. 

밥이 맛있어서.

 공짜 칵테일 줘서 ㅋ


식사 3개, 음료 3개 860,000동(43,000원)

하단에 메뉴판 ㅋ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베트남 | 호치민
도움말 Daum 지도